자폐증 새 치료법 나오나…”유사 증상에 효과 확인” 볼까요

자폐증 새 치료법 나오나 유사 증상에 효과 확인

>

운동이 발달장애의 일종인 자폐 스펙트럼 장애와 유사한 증상 개선에 효과가 있는 것으로 쥐 실험에서 확인됐다고 NHK가 8일 보도했다.자폐 스펙트럼 장애는 뇌의 신경세포를 연결하는 이음매가 불완전해 발병하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사회적인 의사소통을 잘못하거나 같은 행동을 반복하는 것 등이 주요 증상이다.도쿄 대학 대학원의 코야마 우타 교수 연구 팀은 산란을 수없이 반복하면서 자폐증과 유사한 증상을 보이는 쥐에게 1개월간 운동 기구를 이용 칠로 자유롭게 운동하도록 했다.이후 운동을 시키지 않은 쥐와 비교한 결과 탈모를 반복하는 시간이 절반으로 줄면서 증상이 개선된 것으로 확인됐다.쥐의 뇌를 조사해 보니 시냅시스라고 불리는 신경세포의 연결 부위 중 활동이 약한 연결 부위를 뇌내 면역세포가 제거하는 메커니즘이 정상화된 것으로 나타났다.연구팀은 운동으로 이 메커니즘이 작동하게 돼 증상 개선으로 이어졌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다.코야마 교수는 “(자폐증 스펙트럼 장애 개선에) 운동이 효과가 있을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새로운 치료법의 개발로 이어가고 싶다”고 말했다.#운동 #자폐 #시냅스 #영향 #자폐스펙트럼 #개선 #효과

#신경 발달 장애 정보 센터. 신경 발달 장애#발달 장애 s://band.us/n/adafz0qaA9Jd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