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스틱 프리 첼린지 동참합니다 텀블러 & 장바구니 쓰는 남자 ⭐

안녕하세요 독일카씨입니다.​오늘도 어김없이 이웃님들과 댓글 소통중이었는데,애정잇님이시자 사랑초 스승님이신노란민들레님께서 불금 숙제를 주셨어요 ㅎㅎㅎ​

바로 플라스틱 프리 첼린지에요!!​플라스틱 프리 첼린지란?​플라스틱 쓰레기를 줄이기 위해세계자연기금(WWF)과 제주패스(주)가시작한 환경운동으로 가지고 있는 텀블러 사진과첼린지 내용을 SNS에 올리면”No more Plastic Island’에1천원이 적립되는 캠페인입니다.​

>

주로 컴퓨터로 포스팅 작업을 하는데요.아침에 일어나서 가장 먼저 찾는 텀블러에요.​노트북이 아주 미니미니 하다구요??

>

아닙니다 ㅎㅎㅎㅎㅎ이녀석이 큰거에요 ㅎㅎㅎㅎㅎ1리터 텀블러에요

벌써 작년인 2018년 8월 1일부터카페에서 일회용 컵을 사용할 수 없게 되었지요?처음에는 너무 불편했어요…​저는 한겨울에도 아이스커피를 마시는데요…게다가 항상 큰 사이즈의 커피를 마셔요 ㅎㅎ​예전에는 남으면 그냥 플라스틱 그대로 들고나오면 됬는데…​얼마전까지는 머그컵에 커피를 마시다가 나갈 때 플라스틱 테이크아웃 잔에 옮겨 담아달라고부탁을 드렸는데요…

번거롭기도 하고 또 플라스틱 사용 자제를 위한법안인데 굳이 또 플라스틱 잔에 담아가야 하나하고선 벌컥벌컥 다 마시고 나오곤 했어요.​그러다 이 대용량 텀블러를 구입하고선그냥 이거 들고다니면서 “여기다 담아주세요” 한답니다.​그리고 그냥 마시다가 남으면 들고 나와요 ^^

>

제가 장 보러 갈 때 사용하는 장바구니에요.​요즘은 마트나 편의점에서도 비닐봉투를30원 주고 사야되잖아요??​30원이 아까워서가 아니라 그만큼 일회용 비닐의사용량이 많아져서 시행된 법안이라 생각하니깐환경을 위해서라도 들고다니게 되더라구요.​(사실 과장을 좀 보탰어요… 맨날은 못들고다니고자주 들고 다니려고 노력중입니다…)

>

장바구니도 보면 꽃무늬나 원색으로 된 것들이많아서 남자들은 사실 들고 다니기가 좀…..​그런데 요즘은 이렇게 그냥 까만색으로 심플하게된 장바구니도 나와서 밖에 들고다녀도창피하지 않아요 ㅋㅋㅋㅋㅋ​자신있게 들고 다니고 있습니다 ㅋㅋㅋㅋ나름 패셔너블 하지 않나요?​

​사실 이런 캠페인에 참여하면서잠시 잊고 있었던 환경을 다시 한 번생각할 &#
49688; 있어서 좋았던 것 같아요.​포스팅을 작성하면서다시 한 번 환경을 제대로 생각하지 않은제 자신을 되돌아보면서​후대에 아름답고 깨끗한 환경을물려줄 수 있도록 노력해야겠다고다시 한 번 다짐해 봅니다.​#플라스틱프리첼린지​제가 참여한 플라스틱프리첼린지의 참여방법은,​1. 본인 텀블러(머그잔) 인증,해시테그 # 플라스틱첼린지 쓰기​2. 2명 이상 지목​3. 지목받으신 이웃님은 48시간 이내첼린지동참 포스팅 하기​#플라스틱프리첼린지​제가 지목할 두 분은제가 지목되자마자 잘 해주실 것 같은두 분의 이웃분이 떠올랐는데요 ㅎㅎㅎ​다육이일기장님 과글로스터님 이십니다 ㅎㅎㅎ​제가 큰 숙제를 안겨드리는 것 같아송구스럽지만 ㅠㅠ같이 참여해 주실거지용??​사랑합니다